상단여백
기사 (전체 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제주의 색깔은 과연 灰色일까
[제주일보=부영주 주필·편집인/부사장] 이성계(李成桂)가 고려 왕조를 무너뜨리고 왕이된 지 오래되지 않은 때 일이다.조선 8도(道)의 ...
부영주 주필·편집인/부사장  |  2018-06-17 18:01
라인
‘복사꽃 피는 마을’의 꿈
[제주일보=부영주 주필·편집인/부사장] 중국 동진(東晉) 때의 시인 도연명은 ‘도화원기(桃花源記)’에서 ‘무릉도원(武陵桃源)’이라는 낙...
부영주 주필·편집인/부사장  |  2018-06-10 17:58
라인
우리의 實存을 확인하는 일
[제주일보=부영주 주필·편집인/부사장] 선택이란 언제나 계산과 갈등, 설렘과 불안을 수반한다.게다가 일단 선택한 건 되돌리기 어렵고, ...
부영주 주필·편집인/부사장  |  2018-06-03 17:50
라인
‘하늘처럼 큰 눈’이 아니어도…
[제주일보] ‘산은 가까이 있고 달은 멀리 있으니 달이 작게 느껴지는가/ 사람들은 산이 달보다 크다 말하네/ 만약 하늘처럼 큰 눈을 가...
제주일보  |  2018-05-27 17:36
라인
‘이구백’과 ‘통계의 거짓말’
[제주일보] ‘일하지 않는 즐거움’이라는 책을 낸 캐나다의 컨설턴트 어니 J 젤렌스키는 죽어라 일만 하는 것보다는 실업자가 더 행복하다...
제주일보  |  2018-05-20 19:30
라인
‘가족’이기에…‘가족’이니깐
[제주일보=부영주 주필·편집인/부사장] 화가 이중섭의 ‘길 떠나는 가족’은 황소가 끄는 달구지에 아내와 아이들을 태우고 길을 가는 농부...
부영주 주필·편집인/부사장  |  2018-05-13 18:03
라인
‘바람이 불어 오는 곳’
[제주일보=부영주 주필·편집인/부사장] “바람이 불어오는 곳~ 그곳으로 가네~/ 그대의 머릿결 같은 나무 아래로~(중략) 힘겨운 날 들...
부영주 주필·편집인/부사장  |  2018-04-29 18:16
라인
6·13 지방선거, 그 이후
[제주일보=부영주 주필·편집인/부사장] 그리스의 철학자 소크라테스가 아테네 젊은이들에게 불손한 사상을 심어주었다는 이른 바 ‘사상범’으...
부영주 주필·편집인/부사장  |  2018-04-22 17:49
라인
‘명예’가 넘치는 사회
[제주일보] 인도에서는 남편이 죽으면 아내가 슬픔을 견디지 못하고 따라 죽는 것이 미덕이다.화장(火葬)이 시작되고 불타고 있는 시신을 ...
제주일보  |  2018-04-15 19:00
라인
‘밥사’-‘술사’-‘감사’-‘봉사’
[제주일보=부영주 주필·편집인/부사장] 오래 전 일이지만 ‘박사(博士) 위에 육사(陸士), 육사 위에 여사(女史)’라는 말이 회자된 적...
부영주 주필·편집인/부사장  |  2018-04-08 17:23
라인
‘거짓말 시즌’
[제주일보] 권력을 얻거나 유지하려면 이기적(利己的)으로 행동하면서도 남을 생각하는 이타주의(利他主義)를 드러낼 수 있어야 한다.정치인...
제주일보  |  2018-04-01 16:36
라인
'돈 냄새'
[제주일보=부영주 주필·편집인/부사장] 폭군 네로에 이어 베스파시아누스가 로마 황제 자리에 올랐다.백성과 기름은 짜면 짤수록 나오는 것...
부영주 주필·편집인/부사장  |  2018-03-25 19:13
라인
賞을 받은 것도 죄인가
[제주일보] 제주도교육청 장학관과 중학교 교장 등 평생을 교직에 몸 담았던 A씨는 몇년전 황조근정훈장을 받고 정년퇴임했다.훈장증, 대통...
제주일보  |  2018-03-18 18:41
라인
'거북이 안경테'에서 '뿔테'
[제주일보] 노태우·김영삼 정권 시절 이야기 하나.거북이의 등딱지로 만든 안경테가 권력 실세 사이에서 유행했다. 정권의 실세들과 정부고...
제주일보  |  2018-03-11 19:07
라인
새학기 3월과 老馬之智(노마지지)
[제주일보=부영주 주필·편집인/부사장] 중국 춘추시대 때 일이다. 제나라 환공(桓公)이 재상 관중(管仲)과 함께 군사를 일으켜 고죽국 ...
부영주 주필·편집인/부사장  |  2018-03-04 17:36
라인
"~겠다, 겠다, 겠다"
[제주일보] 어떤 정치인이 선거 유세에서 엄지 손가락 하나를 치켜들고 모여있는 군중에게 환호를 받으며 단상에 올랐다. “여러분, 우리는...
제주일보  |  2018-02-25 18:42
라인
"글쎄요…" 할 때가 아니다
[제주일보=부영주 주필·편집인/부사장] 연휴 동안에는 TV 채널 서핑에 내몰리게 마련이다. 딱히 무엇을 보자고 TV 앞에 들어누운 것도...
부영주 주필·편집인/부사장  |  2018-02-18 18:15
라인
지방선거판도 '먹방'·'쿡방'이 될 건가
[제주일보=부영주 주필·편집인/부사장] 우리나라 TV를 ‘먹방’이라고 한다.먹방(Meokbang)은 ‘먹는 방송’의 줄임말로, 2000...
부영주 주필·편집인/부사장  |  2018-02-11 17:41
라인
대통령과 관료의 투쟁
[제주일보] 관료들이 얼마나 무소불위하고 통제불가능한 조직인가 하는 점은 역사에서 배운다. 조선시대 왕은 절대 강자가 아니었다. 어느 ...
제주일보  |  2018-02-04 18:55
라인
어쩌다…'철부지 사회'
[제주일보=부영주 주필·편집인/부사장] ‘어쩌다 어른’이라는 TV 특강 쇼 프로그램이 있다. 이 프로그램을 본 사람이라면, 한 번쯤은 ...
부영주 주필·편집인/부사장  |  2018-01-28 17:57
여백
여백
여백
포토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고충처리인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서사로 25 3-5층(삼도이동, 수정빌딩)  |  대표전화 : 064)757-3114
광고·구독:757-5000  |  편집국 FAX:756-7114  |  영업본부 FAX:702-7114
법인명(단체명) : 주식회사 제주일보방송  |  등록번호 : 창간 1945년 10월1일 / 1964년 1월1일 등록 제주, 가 0001
대표자명 : 김대형  |  발행인 : 김대형  |  편집인 : 부영주   |  편집국장 : 김태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대형
Copyright © 2018 제주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