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41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온평포구 나서면 두 갈래 길…중산간 마을 '난산리'로 발걸음
[제주일보] # 온평포구를 지나며온평포구 2코스의 종착점이자 3코스 시작점은 올레길이 나면서 쉼터를 만들고 그 주변을 아름답게 꾸몄다....
제주일보  |  2017-02-27 19:47
라인
[실력이 인정받는 제주] “명장이 되는 날까지 도전해야죠”
[제주일보=현대성 기자] “삶이란 끝없는 도전이라고 생각해요. 제주지역 최초 자동차정비 부문 명장까지 도전해야죠”지난 24일 제주시내 ...
현대성 기자  |  2017-02-26 14:33
라인
가을 들녘 황금빛 절경 '귤림추색' 1200년대부터 시작
[제주일보] 제주는 13세기 전반부터 이미 ‘귤의 고장’으로도 일컬어졌음이 드러난다. 이렇게 된 데는 감귤류 품종의 다양화와 함께, 감...
제주일보  |  2017-02-22 17:16
라인
제주 인포그래픽 - 2016 가계금융현황
제주일보  |  2017-02-21 19:20
라인
민주화 열망 담은 문화공간 변신…‘예술의 꽃’ 전성기
6·25 한국전쟁과 피란으로 시국이 어수선하던 1950년대도 ‘다방’이라는 ‘공용공간’에서 뜻 맞는 이들의 문학 활동은 누구도 막을 수...
고현영 기자  |  2017-02-21 15:41
라인
“다방길, 제주 문화예술 부흥 근원지…도민에겐 쉼팡”
“문화예술인들에게 다방은 이념·성향을 펼쳐보이는 곳이었지만 나에게 다방은 계란 노른자 올려진 모닝커피로 하루를 시작하는, 아침을 여는 ...
고현영 기자  |  2017-02-21 14:59
라인
눈이 즐거웠던 대수산봉 내려와 이름만큼 평온한 '온평리'로
[제주일보] # 대수산봉에서 내려오는 길전에는 올레길이 오름 동쪽 주차장에서 올라와 능선을 한 바퀴 돌고 남쪽으로 내리는 코스였는데, ...
제주일보  |  2017-02-20 18:05
라인
시설 풀가동해도 '쓰레기천지' 악순환...최악 대란 '재깍재깍'
[제주일보=김태형·김명진 기자] 광활하게 끝없이 펼쳐진 각종 쓰레기 더미로 뒤덮인 언덕 위로 까마귀떼가 무리지어 곳곳을 쪼아대고 있는 ...
제주일보  |  2017-02-19 19:54
라인
[삶다도] "진심 담긴 한 번의 봉사가 백 번의 봉사보다 중요"
[제주일보=현대성 기자] “봉사를 얼마나 오래, 얼마나 많이 했는지는 중요하다고 생각하지 않아요. 도움이 절실한 이웃을 진심을 다해 도...
현대성 기자  |  2017-02-19 14:54
라인
국내·외 협력체계 '동력'…세계적인 민간 엑스포 '격상'
[제주일보=신정익 기자] 제주에서 열리는 세계 유일의 전기자동차엑스포인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가 올해로 4회째를 맞으면서 내실과 외형이 빠...
신정익 기자  |  2017-02-14 19:19
라인
우거진 상록수, 고개 든 냉이꽃…봄의 길목에 들어선 성산읍
[제주일보] # 족지물에서 철새들을 바라보며조류인플루엔자(AI)로 인해 올레 2코스 일부 구간이 통제돼, 이 글을 쓰기 위해 다시 찾았...
제주일보  |  2017-02-13 17:11
라인
[제주일보 기획] “평생 연구하고 노력해야죠”
[제주일보=현대성 기자] “저도 처음 작품을 만들 때는 헤매는 부분도 많고 손도 느렸죠. 하지만 꾸준히 연습하고 노력한 결과 지금의 위...
현대성 기자  |  2017-02-12 13:58
라인
제주 동정귤, 고려 때 국제적 해상 교류 통해 유입
[제주일보] 제주의 전통적 감귤류는 30여 종의 품종이 확인된다. 이 가운데 ‘동정귤’을 첫손으로 꼽곤 한다. 제주의 동정귤 유입은 국...
제주일보  |  2017-02-08 17:24
라인
봄 기운 머금은 유채꽃 만개, 걸음마다 그림 같은 절경
[제주일보] # 잠시, 광치기 해변에서올레길을 걷는 목적이 사람마다 다 같을 수는 없다. 외지에서 온 어떤 분은 제주섬을 연구하기 위해...
제주일보  |  2017-02-06 18:22
라인
“이웃과 나눌수록 행복해요”
[제주일보=현대성 기자] “기쁨은 나누면 배가 되고, 슬픔은 나누면 반이 된다는 말이 있듯이 나눔도 이웃과 함께하면 배가 됩니다”차순례...
현대성 기자  |  2017-02-05 15:50
라인
지역·농촌·생태관광 시스템화, 제주관광 경쟁력 높인다
[제주일보] 설 명절, 우리 조무래기들은 설레고 신나 종종 걸음이 바쁘다. 오랜만에 친지를 만나거나 조상의 음덕을 기리거나 덕담에 귀를...
제주일보  |  2017-02-01 17:10
라인
“문예 부흥 이끈 다방, 암울했던 시대의 청량제 역할”
“1958년부터 내 활동의 주무대는 칠성통이었어요.”당시 민주당 선전부장으로 활동중이었던 양용해씨(87세)는 “1950년대 정치·문화·...
고현영 기자  |  2017-01-31 18:12
라인
시대의 情과 恨 풀어내던 ‘칠성통’서 문예 향기를 피우다
“무엇인가 외쳐서 허공에 흩어져 버리는 목소리를 이제는 지면에 새기는 작업을 해야 할 때다."20대의 패기 넘치던 청춘들은 어느새 백발...
고현영 기자  |  2017-01-31 18:12
라인
날마다 새해를 여는 곳서 성산포가 된 사내를 마주하다
[제주일보] #탐라순력도 ‘성산관일’을 떠올리며성산갑문을 지나 네거리에서 계속 같은 방향으로 걸어가면, 왼쪽에 ‘성산일출봉의 떠오르는 ...
제주일보  |  2017-01-30 17:52
라인
[설특집] 절경 찍고, 시장 보고, 테마파크 돌고 4일간 황금연휴 제주를 즐기세요
[제주일보=이승현 기자] 올해 설 명절, 제주 도내 곳곳은 4일간의 연휴를 만끽하기 위해 가족·친구들과 함께 나들이에 나서는 도민과 관...
이승현 기자  |  2017-01-30 09:48
여백
여백
여백
포토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고충처리인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서사로 25 3-5층(삼도이동, 수정빌딩)  |  대표전화 : 064)757-3114
광고·구독:757-5000  |  편집국 FAX:756-7114  |  영업본부 FAX:702-7114
법인명(단체명) : 주식회사 제주일보방송  |  등록번호 : 창간 1945년 10월1일 / 1964년 1월1일 등록 제주, 가 0001
대표자명 : 김대형  |  발행인 : 김대형  |  편집인 : 부영주   |  편집국장 : 홍성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대형
Copyright © 2017 제주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