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제주 산간·북부 대설특보…도로 한때 통제
[종합] 제주 산간·북부 대설특보…도로 한때 통제
  • 정용기 기자
  • 승인 2020.01.14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로 통제 오후 들어 차차 정상화
"밤사이 도로 결빙구간 발생 주의"
14일 오전 제주도 산간지역에 대설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제주시 어승생 교통안내센터 앞에서 자치경찰이 차량 월동장구 착용 여부를 살펴보고 안내를 하고 있다. 임창덕 기자  kko@jejuilbo.net

제주도 산간지역과 북부 일부지역에 눈이 내리면서 곳곳에서 도로가 통제됐다.

제주지방기상청은 14일 오전 10시30분부터 오후 4시까지 제주도 북부에 대설주의보를 내렸다.

제주도 북부에 대설특보가 발효된 건 올겨울들어 처음이다.

앞서 산지에 내려진 대설주의보도 해제됐다.

이날 오후 4시 기준 적설량은 진달래밭 20.1㎝, 윗세오름 16㎝, 산천단 4.3㎝ 등이다.

북부지역에 대설특보가 발효됐으나 눈은 산천단 등을 중심으로 내렸고 해안지역에는 비가 왔다.

눈이 내린 지역에는 도로가 결빙되면서 5·16, 1100도로 등에서 통행이 제한되다가 오후 들어 차차 정상화됐다.  

이 때문에 출근길에 나선 도민 등이 크고 작은 불편을 겪기도 했다.

한라산 성판악, 관음사 코스도 기상악화로 정상탐방도 통제됐다.

제주도는 제설차량 10여 대를 투입해 주요 산간도로에서 제설 작업을 실시했다.

제주기상청 관계자는 “야간에 기온이 떨어지면서 산간도로에는 결빙 구간이 발생할 수 있으니 사전에 도로통제 정보를 확인하고 안전사고에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정용기 기자  brave@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