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창일 “하귀파출소 신축 5.26억원 통과”
강창일 “하귀파출소 신축 5.26억원 통과”
  • 변경혜 기자
  • 승인 2019.11.12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85년 건축 노후·공간 협소…기재부 통과 “치안서비스 질 제고”

강창일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제주시갑)은 12일 제주시 애월읍 하귀파출소 청사 신축 예산으로 5억2600만원이 기재부에서 통과됐다고 밝혔다.

제주서부경찰서 하귀파출소는 1985년 건축, 30년 이상 된 노후 청사로 잦은 누전사고가 발생하는 것은 물론 해풍으로 건물 노후가 빠르게 진행되면서 안전확보가 시급하다는 지적이 이어져왔다. 또 늘어난 인구에 따라 배치인력도 늘렸으나 정작 근무인력의 기준면적 절반에도 못 미치는 등 치안과 행정서비스의 질을 높이기 위해 파출소 신축방안이 검토돼 왔다.

강 의원은 “경찰청, 기재부, 기재위 위원들과 하귀파출소 현황에 대해 공유하고 신축필요성을 강조해 왔다”며 “이번에 기재위에서 국유재산관리기금을 통해 하귀파출소 신축 예산이 통과되면서 제주지역 경찰공무원들의 근무환경을 개선해 도민들의 치안서비스도 더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국유재산관리기금에 따라 30년 이상 노후된 공공건물은 신축 또는 리모델링이 가능하다.

변경혜 기자  bkh@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