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의회 "원희룡 지사, 김성언 정무부지사 임명 철회해야"
제주도의회 "원희룡 지사, 김성언 정무부지사 임명 철회해야"
  • 현대성 기자
  • 승인 2019.11.01 1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정무부지사예정자 인사청문특별위원회 강철남 위원장은 1일 성명을 내고 김성언 정무부지사 지명을 강행한 원희룡 제주도지사를 비판하고 임명을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강철남 위원장은 이날 성명을 통해 "김성언 정무부지사는 인사청문 과정에서 도정 전반에 대한 이해도가 떨어지는 것은 물론 제주특별자치도가 당면하고 있는 현안에 대해서도 고민한 흔적이 전혀 보이지 않았다"며 "급변하는 1차 산업 환경에서 과연 우리 제주특별자치도의 미래를 맡겨도 될지도 의문"이라고 강조했다.

강철남 위원장은 이어 "정무부지사 인사청문을 지켜본 도민들은 느끼고 공감하고 있을 것"이라며 원희룡 도지사는 인사청문회를 통과의례로 전락시켜 의회의 노고를 물거품으로 만든 것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하고, 김성언 정무부지사 임명을 철회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현대성 기자  cannon@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