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23 10:20 (수)
제주 보전지역관리 조례 개정안 두고 찬반 집회
제주 보전지역관리 조례 개정안 두고 찬반 집회
  • 정용기 기자
  • 승인 2019.07.11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제주도의회 앞에서 제2공항 찬반 양측의 집회가 열리고 있다.
11일 제주도의회 앞에서 제2공항 찬반 양측의 집회가 열리고 있다.

제주도 보전지역 관리에 관한 조례 일부 개정안을 두고 11일 제주도의회 정문 앞에서 제2공항 찬반 양측의 맞불 집회가 열렸다.

찬성 측인 제주 제2공항 성산읍 추진위원회와 반대 측인 제주도청 앞 천막촌 사람들은 이날 집회에서 조례 개정안 폐기와 조례 개정안 통과를 각각 주장했다.

제2공항성산읍추진위원회는 “보전지역관리 조례는 제2공항 건설을 무산시키기 위한 꼼수”라며 “지역 경제 활성화 등을 위해 제2공항은 조기 착공돼야 한다”고 밝혔다.

도청 앞 천막촌 사람들은 “대규모 개발 사업으로 인한 환경 파괴 등을 방지하기 위해 조례안이 반드시 통과돼야 한다”고 전했다.

한편 홍명환 제주도의회 의원(더불어민주당·제주시 이도2동 갑)이 대표발의한 개정안은 한 관리보전지역 1등급 지역 내 설치할 수 없는 시설에 항만과 공항을 추가하는 내용이 핵심이다.

정용기 기자  brave@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