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13:25 (금)
건반 위 은파, 클래식 악기와 노래의 향연
건반 위 은파, 클래식 악기와 노래의 향연
  • 김나영 기자
  • 승인 2019.06.05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반 위 은파, ‘건반 위 은파 열한 번째 나눔: 움트다’ 개최
오는 16일 오후 7시30분 서귀포시 예술의전당에서

피아노 건반과 바이올린, 퍼커션의 선율, 소프라노의 목소리가 하나돼 관객에게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건반 위 은파(대표 현은숙)는 오는 16일 오후 7시30분 서귀포시 예술의전당에서 ‘건반 위 은파 열한 번째 나눔: 움트다’를 연다고 밝혔다.

이번 클래식 공연은 피아니스트 현은숙씨와 바이올린 연주자 정유진씨, 소프라노 정현아씨, 퍼커션 연주자 곽현종씨가 무대를 장식하게 된다.

피아노 곡으로는 프랑스의 드뷔시와 생상스, 아르헨티나의 히나스테라의 작품 등 다양하다. 바이올린으로는 브라질의 빌라 로보스와 멕시코의 폰세, 스페인의 파야의 곡이 선보이게 된다.

퍼커션에는 타악기인 비브라폰과 마림바 등 다양한 악기들이 선보이며 소프라노에는 독일의 멘델스 존과 우리나라 윤학준 선생의 곡을 부르게 된다. 본 공연은 선착순 무료입장으로 진행된다.

김나영 기자  kny8069@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