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JBI 구축  4차산업혁명 선제 대응
JJBI 구축  4차산업혁명 선제 대응
  • 제주일보
  • 승인 2018.0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성후 ㈔탐라금융포럼 이사장

[제주일보] 지금 전 세계는 클라우스 슈밥 세계경제포럼(WEF) 회장이 정의한 바 있듯이 ‘디지털 혁명’을 기반으로 다양한 과학기술을 융합해 그 범위와 속도를 가늠할 수 없는 패러다임이 전환되는 ‘4차산업혁명’ 시대에 살고 있다. 그 디지털 혁명이 바로 디지털 시대 부작용인 해킹과 바이러스 침투 등에 의한 정보 유출과 위변조, 멸실 등을 방지할 수 있는 블록체인 시스템이다.

지금 선진국들은 블록체인 시스템 개발과 구축에 적극 나서고 있으며 특히 북유럽 강소국 에스토니아는 1990년대 후반부터 정보통신기술(ICT), 인공지능(AI) 로봇, 블록체인 등 첨단 기술을 활용해 세계에서 가장 앞선 디지털 혁명 시대를 이끌어 가기 위한 이-에스토니아(E-Estonia) 구축에 나서면서 블록체인 시스템 최선진국으로 평가받고 있을 뿐만 아니라 괄목할만한 경제성장에도 큰 기여를 하고 있으며 중국에서는 항저우, 스위스에서는 주크, 아랍에미레이트에서는 두바이를 시범도시로 선정, 중점 육성해 전국으로 확산해 나갈 계획이다.

정부 차원에서도 4차산업혁명위원회에서 블록체인산업 육성 방안을 강구하고 있으며 지난달 15일에는 한국무역협회 주관으로 블록체인산업육성법 초안 설명회가 열리는 등 빠르게 대응하고 있다.

국내 지자체들도 예외가 아니다. 서울 노원구는 지난 2월 1일부터 세계 최초로, 김포시는 오는 11월 도시철도 개통 이전에 블록체인 코인 지역화폐를 사용한다.

서울시는 지난해 삼성 SDS에 의뢰하여 서울(S) 코인, 블록체인 기반 시정혁신과 산업생태계 육성을 골자로 ‘서울시 블록체인 기반 정보화 전략계획(ISP)’을 수립 중이며, 경기도는 2017년부터 블록체인 스타트업 지원 등 블록체인 거버넌스를 구축하고 있다.

특히 서울시와 관악구, 경기도, 경상북도, 천안시 등 많은 6·13 자치단체장 선거 후보들도 블록체인 기반 행정혁신과 산업육성을 공약하고 있어 6·13 지방선거 후에는 전국적으로 불록체인 기반 구축이 가속화될 전망이다.

제주도는 다른 지역보다 블록체인 기반 구축에 많은 장점을 갖고 있다. ▲정기적으로 개정되면서 제주에만 적용되는 한지법(限地法)인 제주특별법 시행으로 선제적인 제도보완 가능 ▲이 법에 의해 수립 추진하는 종합계획에 블록체인과 같은 청정지식산업을 지역산업 육성 규정 및 관광객을 중심으로 한 가상화폐 발행 계획 반영 ▲다른 지역과 바다로 인해 지리적으로 격리되어 있고 인구도 60만명이라는 특성에 의해 정부가 제주도를 정책 테스트베드로 활용 ▲제주특별법상 수도권 기업 제주 이전 시 다른 지역보다 우월한 지원이 가능한 점 등을 들 수 있다.

제주도는 이러한 장점을 최대한 살려서 지역경제 활성화 및 첨단지식산업 육성 차원의 블록체인 지역화폐 제주(J)코인 발행, 블록체인 스타트업 육성 및 수도권 기업 유치와 클러스터 구축, 올레길 안전관광ㆍ관광지 관리, 풍력 발전과 유통관리, 각종 행정 문서 등을 대상으로 한 행정혁신, 이를 추진할 전담부서 설치 등 ‘제주도 블록체인 기반 정보화 전략계획(ISP)’를 조속히 수립하고 추진해 나가야 한다.

이러한 전략을 선제적으로 추진해 나가는 것은 국제자유도시, 특별자치도를 지향하는 제주도가 지역산업을 고도화시키고 도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 동시에 국가 발전에도 기여하는 제주특별법 취지에도 부합하는 것이다.

㈔탐라금융포럼에서는 지난 4월 25일 국책연구기관인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책임연구원 등 도내외 전문가들이 참여한 ‘제주지역 최초 블록체인 정책 세미나’를 개최해 위와 같은 결론을 도출하고, 차기 도정에서는 이를 핵심정책 중 하나로 추진해 나갈 수 있는 사회적 분위기 조성에 나서고 있다.

미래는 준비한 자의 몫이라고 했듯이, 국제자유도시 및 특별자치도답게 제주가 글로벌 도시로 성장할 수 있도록 기존 산업혁명과 달리 그 범위와 속도를 가늠할 수 없는 4차산업혁명 시대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가는 지혜와 실천이 절실한 시기이다.

제주일보  webmaster@jejuilbo.net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