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현식, 딸 공개하며 뿌듯 “직장생활 하면서 석사학위 취득… 교수하면서 아들 셋 낳아”
임현식, 딸 공개하며 뿌듯 “직장생활 하면서 석사학위 취득… 교수하면서 아들 셋 낳아”
  • 온라인뉴스팀 기자
  • 승인 2018.0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방송캡쳐

[제주일보=온라인뉴스팀기자] 감초역할 전문배우 임현식이 13일 오후 방송된 KBS '1대100'에 세 명의 사위와 동반 출연해 온라인상 화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 그가 방송에서 딸을 공개 장면이 새삼 주목을 받고 있다.

임현식은 과거 한 방송에 출연해 자신의 생일을 맞아 가족들과 함께 제주도 여행을 떠났다.

이날 임현식은 첫째딸, 둘째딸과 함께 산책을 하며 오랜만에 여유있는 시간을 즐기며 즐거워했다.

임현식은 “둘째는 직장생활 하면서 결국 석사학위 따고, 첫째는 교수하면서 아들을 셋 씩이나 낳고”라고 딸들을 자랑스러워했다.

이어 임현식은 “오붓하게 있으니 좋다. 어렸을 때 함께 있는 시간이 적었다”고 딸들을 향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온라인뉴스팀 기자  cjnews@jejuilbo.net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