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인척 일감 몰아주기, 이 교육감 책임 있는 모습 보여야”
“친인척 일감 몰아주기, 이 교육감 책임 있는 모습 보여야”
  • 고선호 기자
  • 승인 2018.03.1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일보=고선호 기자]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공무원노동조합(위원장 류지훈)은 13일 최근 교육감 친인척 일감 몰아주기 감사결과와 관련, 성명서를 내고 “이석문 교육감은 책임 있는 모습을 보여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들은 “본인이 행사에 참석하면서도 친인척이 운영하는 호텔에 계약이 집중됐다는 사실을 몰랐다는 교육감의 변명은 더 이상 설득력이 없다”며 “도민과 교직원이 납득할만한 해명과 책임 있는 행동을 보여줘야 한다”고 주장했다.

고선호 기자  shine7@jejuilbo.net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실망 2018-03-14 09:44:24
털어서 먼지 안나는 게 정말 어려운거지만, 그 많은 직원 중에 충언을 하는 사람이 아무도 없었는지... 그리고 그정도도 판단이 안서는지 실망입니다. 시대가 어떤 시대인데...정말 촌스럽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