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축구
제주유나이티드, 광저우를 넘어라14일 오후 7시 홈에서 리턴매치...ACL 16강 진출 위한 갈림길
홍성배 기자 | 승인 2018.03.13

[제주일보=홍성배 기자] 제주유나이티드가 홈에서 설욕전에 나선다.

제주유나이티드(이하 제주)는 14일 오후 7시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2018 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ACL)’ G조 4차전에서 중국의 광저우 에버그란데와 격돌한다.

제주는 지난 6일 광저우 원정에서 먼저 두 골을 넣고도 3-5로 역전패한데 이어 리그에서도 경남에 0-2로 지는 등 최근 부진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이 같은 상황에서 벌어지는 이번 리턴매치는 설욕과 분위기 반전을 동시에 이룰 수 있는 호기다.

현재 G조는 1위인 광저우(5점)와 부리람 유나이티드(4점), 세레소 오사카(4점), 최하위인 제주(3점)가 승점 2점 차에 불과해 혼전 양상이다.

제주로서는 이번 경기에서 승리한다면 16강행의 가능성이 높아지기 때문에 결코 물러설 수 없다.

물론 광저우는 쉽지 않은 상대다. 제주를 상대로 4골을 몰아넣은 굴라트를 비롯해 수준급인 외국인 선수와 자국 선수를 다수 보유하고 있다.

또한 광저우를 응원하기 위해 제주월드컵경기장을 찾을 것으로 예상되는 대규모 원정 응원단도 변수로 거론되고 있다.

제주는 이 같은 악조건 속에서도 도민의 열렬한 응원 속에 필승을 다짐하고 있다.

제주 관계자는 “16강 진출의 분수령인 만큼 도민의 관심과 사랑이 필요하다.경기장에서 반드시 승리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홍성배 기자  andhong@jejuilbo.net

<저작권자 © 제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고충처리인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서사로 25 3-5층(삼도이동, 수정빌딩)  |  대표전화 : 064)757-3114
광고·구독:757-5000  |  편집국 FAX:756-7114  |  영업본부 FAX:702-7114
법인명(단체명) : 주식회사 제주일보방송  |  등록번호 : 창간 1945년 10월1일 / 1964년 1월1일 등록 제주, 가 0001
대표자명 : 김대형  |  발행인 : 김대형  |  편집인 : 부영주   |  편집국장 : 김태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대형
Copyright © 2018 제주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