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티웨이·이스타항공 '4·3 70주년' 알리기 나서
제주·티웨이·이스타항공 '4·3 70주년' 알리기 나서
  • 정용기 기자
  • 승인 2018.0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내서 홍보방송 내보내

[제주일보=정용기 기자] 국내 저비용항공사들이 ‘제주4·3 70주년’ 알리기에 나섰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제주항공, 티웨이항공, 이스타항공 등 3개 항공사가 제주4·3 70주년 기내 홍보 등을 실시하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이들 항공사를 통해 제주에 도착하면 기내 방송 멘트 “2018년은 제주4·3 70주년입니다. 평화의 섬 제주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를 들을 수 있다.

이는 제주도와 항공사가 협업해 제주를 찾는 관광객들이 4·3평화공원, 4·3길, 4·3유적지 등을 방문할 수 있도록 협업한 결과다. 4·3 유족들로부터도 큰 호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승찬 제주도 특별자치행정국장은 “앞으로 항공사는 물론 민간업체 및 단체와 협력해 제주4·3의 전국화 방안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정용기 기자  brave@jejuilbo.net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