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바뀐다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바뀐다
  • 장정은 기자
  • 승인 2019.08.12 1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고1 학생들이 치를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부터 국어·수학 영역이 공통과목선택과목체계로 바뀌며, 공통과목에서 75%, 선택과목 25%가 출제된다.

교육부는 2022학년도 수능 기본계획을 12일 확정·발표했다.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주요 변경 사항을 보면 먼저 국어·수학 영역이 2022학년도 수능부터 공통과목선택과목 체계로 바뀐다.

현행 수능은 국어영역에 선택과목이 없고 수학영역은 가형·나형으로 나뉘며 선택과목도 각각 다르다.

먼저 국어에는 기존 공통과목 독서·문학에 선택과목 언어와 매체’·‘화법과 작문이 포함된다. 수학은 가형·나형 구분 없이 수학과 수학를 공통과목으로 치르게 되며 확률과 통계’·‘미적분’·‘기하라는 선택과목이 생긴다. 수험생은 국어·수학 영역별 선택과목 중 1과목을 선택, 응시하게 되며 과목별 비중은 공통과목 75%, 선택과목 25% 수준이다.

또 사회탐구·과학탐구 영역에서 탐구영역의 총 17개 과목 중에 최대 2과목을 골라 응시하게 된다.

2외국어/한문 영역은 절대평가로 바뀌고 원점수 45(1등급)부터 5점 간격으로 9등급까지 구분된다. EBS 연계율은 현행 70%에서 50%로 낮아진다.

교육부 관계자는 “2022학년도 수능 개편의 핵심은 2015 개정 교육과정의 취지에 따라 문·이과 구분이 사라지는 것이 핵심이다라며 수능이 크게 바뀌는 만큼 학생들 적응을 돕기 위해 국어·수학·직업탐구 영역의 예시 문항을 개발해 20205월 쯤 학생들에게 안내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2022학년도 수능은 20211118일 치러지며 기본시행계획은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이 오는 20213월 공고할 예정이다.

장정은 기자  jeune@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