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올해 첫 폭염주의보 발령
제주 올해 첫 폭염주의보 발령
  • 정용기 기자
  • 승인 2019.07.29 12: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지역에 올해 첫 폭염주의보가 내려졌다.

제주지방기상청은 29일 오전 11시를 기해 제주도 북부·동부지역에 폭염주의보를 내렸다.

기상청은 올해 폭염주의보가 작년보다 33일 늦게 내려졌다고 설명했다.

폭염주의보는 낮 최고기온이 33도를 넘는 날씨가 2일 이상 지속할 것으로 예상될 때 발효된다.

오전 11시 현재 지점별 최고 기온은 제주(북부) 30.3도, 서귀포(남부) 29도, 고산(서부) 28.9도, 성산(동부) 31.1도 등이다.

제주기상청은 이날 푄 현상과 강한 일사로 제주 북부와 동부 낮 최고기온이 33도 내외로 높게 오를 것으로 전망했다.

제주도 재난안전대책본부는 “낮 동안 야외활동을 자제하고 물을 충분히 마시는 등 건강관리에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정용기 기자  brave@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