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제주경제 버팀목 감귤산업, 한의약사 관점 고찰 '의미'
[제주일보] ‘제주한의약, 그 역사속으로’는 2016년 9월 30일~2017년 7월 27일에 이르는 동안 21회에 걸쳐 연재돼 왔다.제...
제주일보  |  2017-08-09 18:41
라인
제주 과원, 380여 년 존속…약용작물재배단지 기능 겸해
[제주일보] 제주 사람은 조선 초기부터 감귤류 열매의 상납물량을 채우는데 고초가 이만저만이 아니었다. 그 폐해가 감귤나무를 잘 심지 않...
제주일보  |  2017-07-26 19:11
라인
제주 감귤류 약재, 조선 임금님 병구완에 빼놓을 수 없던 '감초'
[제주일보] 조선의 왕은 27명이다. 이들의 평균수명이 44세라 한다. 조선의 왕은 비교적 단명했던 것이다. 이렇게 된 데는 정치적 이...
제주일보  |  2017-07-12 18:46
라인
제주 감귤류 약재, 조선 왕·왕실 임상에도 선호
[제주일보] 제주 감귤류 열매의 약재는 상납된 뒤, 조선시대 때 국가의 보건의료기구에 두루두루 들어갔다. 이들 약재가 실제적으로 임상에...
제주일보  |  2017-06-28 19:17
라인
감귤류 약재 전의감·혜민서 전담…국가 보건의료 기여
[제주일보] 제주 감귤류 열매의 약재는 국가의 보건의료에 널리 쓰였다. 이는 제주 감귤류 열매의 약재를 수납했던 기구를 보면 여실히 드...
제주일보  |  2017-06-14 19:05
라인
조선 때 감귤류 약재 '잇템' 진피·청피, 구분 놓고는 '설왕설래'
[제주일보] 지난달 4일 본란에 게재된 에서 보듯이, 제주 감귤류 열매는 다양한 형태의 약재로 가공·상납됐음을 알 수 있다. 이들 제주...
제주일보  |  2017-05-31 18:43
라인
감귤류 열매 약재, 동아시아 삼국서 의약적 존재감 컸다
[제주일보] 제주 감귤류의 열매는 민폐가 야기될 정도로 상납물량이 많았다. 그 상납물량 가운데 가장 대규모의 몫은 약재를 가공하는데 들...
제주일보  |  2017-05-17 18:05
라인
제주 감귤, 조선 때 ‘별공·진상·공물’로 20여 차례 상납 ‘민폐’
[제주일보] 제주 감귤은 조선정부의 다양한 국가적 용도 가운데 약재로서의 쓰임새에 가장 대규모의 물량이 들어갔다고 했다. 이와 관련해서...
제주일보  |  2017-05-03 18:30
라인
제주, 조선 초부터 국내 유일 ‘감귤류 열매’ 약재 상납
[제주일보] 조선정부는 초창기부터 향약 이용의 1차 의료시스템 구축을 지향·실현해 나아갔다. 이는 1433년(세종 15) ‘향약집성방’...
제주일보  |  2017-04-19 19:29
라인
조선 세조 "제주 감귤, 왕실 제사·사신 접대 위해 간절"
[제주일보] 제주는 1455년(세조 원년) 이전부터 이미 공립적 성격의 과원이 설치돼 있었다. 그럼에도, 정부는 민가에서 키우던 감귤나...
제주일보  |  2017-04-05 18:54
라인
제주 감귤 과수원, 조선 세조 이전부터 ‘관아’ 소유로 조성
[제주일보] 제주가 상납하는 감귤의 물량이 조선 초기 세제개편과 맞물려 고려시대에 비해 훨씬 더 늘어났다.여기에는 조선 초창기부터 감귤...
제주일보  |  2017-03-22 19:14
라인
세조 "제주감귤, 쓰임이 매우 절실"…국가적 활용 급증
[제주일보] 제주 감귤은 조선의 왕, 곧 세조가 “그 쓰임이 매우 절실하다”고 할 정도였다.그 말마따나 정부는 초창기부터 제주 감귤의 ...
제주일보  |  2017-03-08 19:49
라인
가을 들녘 황금빛 절경 '귤림추색' 1200년대부터 시작
[제주일보] 제주는 13세기 전반부터 이미 ‘귤의 고장’으로도 일컬어졌음이 드러난다. 이렇게 된 데는 감귤류 품종의 다양화와 함께, 감...
제주일보  |  2017-02-22 17:16
라인
제주 동정귤, 고려 때 국제적 해상 교류 통해 유입
[제주일보] 제주의 전통적 감귤류는 30여 종의 품종이 확인된다. 이 가운데 ‘동정귤’을 첫손으로 꼽곤 한다. 제주의 동정귤 유입은 국...
제주일보  |  2017-02-08 17:24
라인
제주 감귤, 고려 때 고관대작도 맛보기 어려운 과일
[제주일보] 제주는 13세기 전반부터 이미 ‘귤의 고장’으로 일컬어지기 시작했다. 이렇게 되기까지의 내력은 어떠했을까.제주는 감귤재배가...
제주일보  |  2017-01-25 18:25
라인
제주 감귤재배 1000년의 역사'…고려 때부터 '귤의 고장'
[제주일보] 제주는 감귤류 나무가 선사시대부터 자라날 수 있는 자연환경적 여건을 갖춘 지역이다.이때 제주에 처음 들어온 감귤류 나무는 ...
제주일보  |  2016-12-28 19:06
라인
동의보감 "제주산 감귤만 약초로 사용"…300만년 전 자생
[제주일보] 조선시대 때 정부는 감귤의 산출지를 제주 이외의 곳으로도 확대해보려는 노력을 부단히 기울였다. 이는 일시적으로 성공했던 것...
제주일보  |  2016-12-14 18:26
라인
감귤, 조선 때 '귀한 대접'…물량 없어 임금도 "매우 절실" 안달
[제주일보] 제주 감귤은 조선시대 들어와 용도가 다양해졌고 쓰임새도 세조가 “매우 절실하다”고 이야기할 정도였다. 중앙정부는 원하는 물...
제주일보  |  2016-11-30 18:05
라인
감귤이 왕에게 진상되면 국가적 이벤트 '과거시험' 시작
[제주일보] 제주 감귤은 조선시대에 들어와서 국가적 용도가 다양하고, 사용처도 늘어났다. 제주 귤이 매해 상...
제주일보  |  2016-11-16 17:09
라인
감귤, 인삼·우황·사향과 함께 최상급 효능 지녀
[제주일보] 고려시대 때 감귤이 제주에서만 났다고 할지언정, 감귤나무가 육지부에 전혀 없었던 것은 아니다. 한군데 있었던 것이 확인된다...
제주일보  |  2016-11-02 18:56
여백
여백
여백
포토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고충처리인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서사로 25 3-5층(삼도이동, 수정빌딩)  |  대표전화 : 064)757-3114
광고·구독:757-5000  |  편집국 FAX:756-7114  |  영업본부 FAX:702-7114
법인명(단체명) : 주식회사 제주일보방송  |  등록번호 : 창간 1945년 10월1일 / 1964년 1월1일 등록 제주, 가 0001
대표자명 : 김대형  |  발행인 : 김대형  |  편집인 : 부영주   |  편집국장 : 홍성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대형
Copyright © 2017 제주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