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인물론' 내세워 수성 성공
원희룡 '인물론' 내세워 수성 성공
  • 정용기 기자
  • 승인 2018.0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지사 승리 요인 분석

[제주일보=정용기 기자] ‘인물론’의 승리였다.

원 당선인이 현직이지만 무소속이라는 절대적 열세 구도를 딛고 재선에 성공한 원동력은 무엇보다 경쟁자인 집권 여당 후보에 비해 인물론 승부에서 앞섰기 때문으로 풀이되고 있다.

원 당선인은 공식 선거전 이전 조기 등판이라는 정치적 승부수를 띄워 지지도 급상승세를 타던 더불어민주당 문대림 후보와 접전 구도를 만들었다.

공식 선거전에서는 도덕성과 인물론 구도로 판세를 전환시키면서 승기를 잡은 후 집권 여당 후보의 거센 추격을 따돌리며 탄탄한 지지세를 유지했다.

원 당선인은 문 후보와의 양강 구도 속에서 진행된 방송토론회에서도 확실한 주도권을 잡으며 승기를 잡았다.

이후 원 당선인은 막판까지 끈질기게 선거운동을 펼친 문 후보의 맹추격을 뿌리치켜 재선에 성공하면서 제주특별자치도를 다시 이끌게 됐다.

원 당선인은 14일 도지사로 복귀한 후 첫 일정으로 오전 9시 충혼묘지를 참배한 후 오후 2시 당선증을 교부받을 예정이다.

정용기 기자  brave@jejuilbo.net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