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3 지선 이모저모] 스무 살 유권자 설레는 첫 투표
[6·13 지선 이모저모] 스무 살 유권자 설레는 첫 투표
  • 현대성 기자
  • 승인 2018.0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라동 제1투표소에서 문힘찬씨가 첫 투표권을 행사하고 있다.

[제주일보=현대성 기자] ○…인구 증가에 따른 지역구 분리로 13일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처음으로 치러지는 아라동 선거구에 스무 살 유권자가 설레는 마음으로 첫 투표에 나섰다.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아라동 제1투표소(아라동 주민센터)에서 소중한 한 표를 행사한 문힘찬씨(20)는 “처음으로 투표권을 행사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이번 선거에서 당선된 후보자가 더 좋은 제주를 만들어 줬으면 한다”는 바람을 밝혔다.

현대성 기자  cannon@jejuilbo.net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