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학생 대상 안전교육 감소
제주 학생 대상 안전교육 감소
  • 현대성 기자
  • 승인 2018.0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년 연속 안전교육 경험률 줄어 4년 만에 전국 평균 밑돌아

[제주일보=현대성 기자] 제주지역 중·고등학생 대상 안전교육이 점차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호남지방통계청이 최근 발표한 ‘제주도 청소년 건강과 안전’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제주도 중·고등학생 중 안전교육을 받은 학생은 83.4%로 전년도와 비교해 4.2%P 떨어졌다.

이는 전국 평균 84%와 견줘 0.6%P 낮은 것으로, 제주도 학교 안전교육 경험률은 2014년 이후 4년 만에 전국 평균을 밑돌았다.

제주도 학교 안전교육 경험률은 2014년 81.2%에서 2015년 87.7%로 크게 증가했지만 이후 2016년 87.6%, 지난해 83.4%로 감소세를 이어가고 있다.

2014년부터 2016년까지 전국 평균 학교 안전교육 경험률은 각각 77.7%, 83.8%, 85.2%였다.

한편 지난해 제주도 학교 안전교육 경험률을 성별로 분석한 결과 여학생(87.2%)이 남학생(80.0%)보다 7.2%P 높았다.

현대성 기자  cannon@jejuilbo.net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