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공사현장서 40대 인부 추락해 중상
제주 공사현장서 40대 인부 추락해 중상
  • 현대성 기자
  • 승인 2018.0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일보=현대성 기자] 13일 오후 3시14분쯤 제주시 연동의 한 공사현장에서 빔 해체 작업을 하던 인부 정모씨(48)가 지하 2층에서 지하 3층으로 떨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정씨가 크게 다쳐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현대성 기자  cannon@jejuilbo.net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