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제주시
수산리 ‘힐링마을 물메 완성’ 사업 본격 추진
현봉철 기자 | 승인 2018.03.12
저수지 옆에 있는 400년 넘은 ‘곰솔’

[제주일보=현봉철 기자] 수산봉과 수산저수지, 천연기념물 곰솔로 유명한 제주시 애월읍 수산리가 시인의 마을 조성을 본격 추진한다.

12일 제주시에 따르면 수산리는 지난해 농림축산식품부의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에 공모해 마을종합개발 분야에 선정, 올해부터 2020년까지 시인의 마을 조성에 들어간다.

‘힐링마을 물메 완성’으로 이름 지어진 이번 사업은 국비 27억원과 도비 12억원 등 총 사업비 39억원을 투입, 마을자원에 시(詩)를 접목해 힐링마을을 조성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주요 세부사업은 지역소득증대를 위한 체험판매시설 조성, 시인학교 건립, 지역경관 개선을 위한 시인의 돌담 정비, 벽화 및 지붕경관 정비, 주민역량 강화를 위한 주민교육과 컨설팅 등이다.

수산리는 2013년부터 물메초등학교와 마을주민들이 시를 주제로 마을만들기 사업을 준비했다.

제주시 관계자는 “수산마을은 문화예술인 시를 접목한 힐링마을을 만들기 위해 마을주민들이 꾸준히 노력해 왔다”며 “명품 힐링마을이 조성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현봉철 기자  hbc@jejuilbo.net

<저작권자 © 제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현봉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고충처리인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서사로 25 3-5층(삼도이동, 수정빌딩)  |  대표전화 : 064)757-3114
광고·구독:757-5000  |  편집국 FAX:756-7114  |  영업본부 FAX:702-7114
법인명(단체명) : 주식회사 제주일보방송  |  등록번호 : 창간 1945년 10월1일 / 1964년 1월1일 등록 제주, 가 0001
대표자명 : 김대형  |  발행인 : 김대형  |  편집인 : 부영주   |  편집국장 : 김태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대형
Copyright © 2018 제주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