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서성로 주변 상습 침수 조사 추진
서귀포시 서성로 주변 상습 침수 조사 추진
  • 고권봉 기자
  • 승인 2017.1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일보=고권봉 기자] 서귀포시는 7일 내년도 예산으로 6억원을 확보해 ‘서성로 주변 상습침수지역 조사용역’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용역은 최근 표선면 성읍리와 성산읍 수산리를 잇는 서성로 일대에서 국지성 호우로 인해 잦은 침수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안전대책 마련을 위한 것이다.

이 일대는 빗물을 유출할 수 있는 하천이나 저류지가 시설되지 않아 시간당 50㎜ 이상의 집중호우가 내릴 경우 반복적인 침수가 발생하고 있다.

또 농경지 상류에서 내려오는 우수로 인해 도로가 하천으로 변하면서 차량통행 위험 및 안전사고 발생이 우려되고 있다.

이번 용역 내용은 성읍리~모구리 야영장 입구(L=1.2㎞)까지 배수로를 시설해 자연유하로 천미천으로 유도하고, 모구리 야영장입구~성산읍 수산구간은 도로 남측배수로 시설과 병행, 우수가 유출될 수 있는 공간 확보 등 전문가 자문을 거쳐 구성된다.

이와 함께 그 이외 지역인 난산리, 고성리, 온평리는 용역결과에 따라 지역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해 반영할 계획이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