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 시민 제주서 자유토론 벌인다
한·일 시민 제주서 자유토론 벌인다
  • 정용기 기자
  • 승인 2017.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국제교류재단 '한·일 시민 100인 미래 대화' 개최
오는 9~11일 제주 휘닉스아일랜드서 열려

[제주일보=정용기 기자] 한국국제교류재단(이사장 이시형)은 오는 9일부터 11일까지 제주 휘닉스아일랜드에서 ‘한·일 시민 100인 미래 대화’를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한·일 관계 전문가를 비롯해 NGO 활동가 등 1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인데 전체 참가자 70% 이상이 일반 시민으로 구성된다.

동북아 이슈는 물론 양국이 공통적으로 직면한 사회 문제에 대한 해법을 모색함으로써 상호 보완적인 한·일 관계 기반을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참석자들은 ▲인적교류와 문화교류 ▲과학기술 협력 ▲인구문제와 사회복지 협력 ▲풀뿌리 협력 등의 주제를 가지고 자유 토론에 나선다.

행사 마지막 날인 11일에는 토론 결과를 종합, ‘한·일 시민 100인 선언문’을 만들어 양국 정부에 제시할 예정이다.

또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과 2020년 도쿄 하계올림픽을 상호 홍보하는 시간도 마련할 방침이다.

한·일 시민 100인 미래 대화는 한국국제교류재단과 서울대 일본연구소, 도쿄대 한국학연구센터가 공동 주최한다.

정용기 기자  brave@jejuilbo.net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