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100년 이상 된 보호수 외과수술 단행
제주시, 100년 이상 된 보호수 외과수술 단행
  • 부남철 기자
  • 승인 2017.04.17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일보=부남철기자] 제주시는 100년 이상 된 보호수에 대해 이달 말까지 2000만원을 들여 외과수술 및 생육환경 개선사업을 시행한다.

제주시는 한림읍 귀덕리ㆍ상명리, 구좌읍 김녕리ㆍ송당리ㆍ덕천리에 있는 당산목 및 풍치목 팽나무 보호수 7그루에 대해 부패 부분을 제거하는 외과수술을 시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제주시는 이와 함께 이들 보호수에 대해 영양제를 주사하고 주변에 보호 지지대도 설치한다.

보호수는 ‘산림보호법’ 등에 따라 노목, 거목, 희귀목 등 100년 이상 된 수목 중에 지정된다.

제주시가 현재 관리하는 보호수는 팽나무 75그루, 해송 30그루, 기타 13그루 등 총 118그루다.  

문태유 제주시 산림보호담당은 “앞으로도 보호수 보전 및 관리에 주력하는 한편 보호수로서 가치가 있는 나무를 적극 발굴해 지정ㆍ관리를 확대해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부남철 기자  bunch@jejuilbo.net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