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제주 공사장서 불법 체류 중국인 등 인부 9명 패싸움
고권봉 기자 | 승인 2017.01.11

[제주일보=고권봉 기자] 제주헬스케어타운개발사업장에서 불법 체류 중국인 인부 등과 한국인 인부간 집단 패싸움이 발생,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서귀포경찰서는 11일 제주헬스케어타운개발사업장에서 집단 패싸움을 벌인 철근팀 중국인 임모씨(50) 등 5명과 목수팀 한국인 서모씨(51) 등 4명 등 모두 9명을 폭력행위등처벌에관한법률위반 혐의로 붙잡아 조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이날 오전 9시25분쯤 서귀포시 ‘제주헬스케어타운개발사업장’ 내 모 리조트 건설현장에서 작업하던 중 의견 다툼을 벌이다 집단으로 패싸움을 벌인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 중 불법 체류 중국인 진모씨(24)와 유모씨(19)는 출입국관리사무소로 인계됐다.

고권봉 기자  kkb@jejuilbo.net

<저작권자 © 제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권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고충처리인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서사로 25 3-5층(삼도이동, 수정빌딩)  |  대표전화 : 064)757-3114
광고·구독:757-5000  |  편집국 FAX:756-7114  |  영업본부 FAX:702-7114
법인명(단체명) : 주식회사 제주일보방송  |  등록번호 : 창간 1945년 10월1일 / 1964년 1월1일 등록 제주, 가 0001
대표자명 : 김대형  |  발행인 : 김대형  |  편집인 : 부영주   |  편집국장 : 홍성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대형
Copyright © 2017 제주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