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예퇴직 신청 교원 급증
명예퇴직 신청 교원 급증
  • 장정은 기자
  • 승인 2020.01.20 1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지역에서 올해 상반기 명예퇴직을 신청한 교원이 114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79명보다 44.3% 껑충 늘어나 눈길.

도내 명퇴 교원 신청자는 2016년 36명에서 2017년 56명, 2018년 72명, 지난해 79명 등 매해 갈수록 증가하는 추세.

교육당국 등은 이 같은 명퇴 증가 원인에 대해 급변하는 교육환경 변화와 학생 생활지도의 어려움, 교권 약화, 건강 문제 등과 최근 연금법 개정으로 연금 수령 가능 나이가 늦춰진 점 등이 관련 있다는 분석.

연금법 개정에는 2021년까지 명퇴를 신청한 공무원에 대해서 60세부터 연금을 받을 수 있으며 이후 신청한 공무원은 65세부터 연금 수령이 가능.

명퇴를 신청하는 교원들이 당분간 이와 같은 여러 원인 등을 포함해 계속 늘어날 것이라는 전망.

장정은 기자  jeune@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