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해녀 항일운동, 일제시대 최대 군중투쟁”
“제주해녀 항일운동, 일제시대 최대 군중투쟁”
  • 제주일보
  • 승인 2020.01.16 1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31년 제주도해녀투쟁의 사실

재일 제주인 출신 운동가 현상호 저술
해녀투쟁 원인·발단·과정·교훈 등 망라
1931년 제주도해녀투쟁의 사실(1950 제주항일기념관 소장) 표지.
1931년 제주도해녀투쟁의 사실(1950 제주항일기념관 소장) 표지.

헌책방은 새 책을 판매하는 일반 책방과 몇 가지 다른 점이 있다. 그 중 한 가지가 같은 책을 여러 권 구비해 놓고 파는 책방과는 달리 진열된 책이 대부분 한 권뿐이라는 데 있다. 물론 베스트셀러여서 입수된 동일한 책이 많은 몇몇을 빼고 말이다. 그러다 보니 먼저 발견하고 손에 집는 사람이 임자다.

이런 경우 종종 함께 온 손님들 간에도 쟁탈전이 벌어지기도 하는데, 문제는 그 책이 언제 다시 들어올 지 아무도 모른다는 데 있다. 새 책방 같으면 출판사에 더 주문을 하면 그만이지만 우린 기약이 없다. 어떤 경우에는 판매자인 내 입장이 곤란할 때도 있다. 다시 입수되는 대로 연락드리겠다고는 하지만 그 때가 언제인지 나도 모르기 때문이다.

5년 전에도 그런 경우가 있었다. 제주에 관련된 해외자료를 찾다가 우연히 발견한 자료가 있었는데, 문제는 매물로 나온 게 딱 한 권뿐이라는 데 있었다. 필자 생각에 도내에서 그 자료가 필요한 곳은 많겠지만, 그 중에서도 두 기관은 꼭 소장할 만한 자료였다.

일단 그 자료를 입수한 후, 고심한 끝에 그래도 다루는 주제가 좀 더 작은 범주에 드는 곳에 먼저 연락을 했다. 해당 기관의 학예 담당자와 통화해 보니 마침 그 기관에도 원본은 없고 복사본만 소장하고 있다는 말을 듣고 그래도 고민한 보람이 있구나 싶었지만, 한참이 지났는데도 기별이 없어 알아보니 갑작스런 인사로 담당자가 바뀌었다는 것이다.

그 즈음 전부터 거래가 있던 다른 기관의 학예 담당자에게 그 자료에 대해 언급을 했다가 우리 기관엔 왜 안주냐는 항의(?)를 듣고 일단 그 곳으로 납품하기로 했다. 그 후 먼저 연락했던 기관에도 시집보낼 요량으로 계속 수소문은 하고 있지만 지금까지 찾지 못 해서 미안한 마음뿐이다.

1931년 제주도해녀투쟁의 사실(1950 제주항일기념관 소장)에 수록된 해녀의 노래 앞부분.
1931년 제주도해녀투쟁의 사실(1950 제주항일기념관 소장)에 수록된 해녀의 노래 앞부분.

그 자료가 바로 1950년 도쿄에서 발간된 ‘1931년 제주도해녀투쟁의 사실이다. 정식으로 출판된 책이 아니라 등사한 프린트물로 지은이는 1930년대 재일 제주도 출신 항일 운동가로 활동한 현상호(玄尙好)이다. 모두 11장에 걸쳐 수록된 내용은 당시 제주도가 처한 상황과 그 특수성, 해녀투쟁의 원인과 발단, 전개 과정, 일제 탄압의 야수성, 투쟁의 의미와 교훈 등을 망라하고 있다.

1931년 제주도해녀투쟁의 사실(1950 제주항일기념관 소장) 서문. 이 기록을 내면서와 헌사.
1931년 제주도해녀투쟁의 사실(1950 제주항일기념관 소장) 서문. 이 기록을 내면서와 헌사.

그는 서문 격인 이 기록을 내면서에서 제주도의 해녀투쟁은 일제시대의 반세기간 제주도로써의 가장 거대한 군중투쟁이라고 평가하면서, ‘모든 투쟁은 그 때의 사실 진상이 기록으로써 남겨두지 않으면 시일의 경과에 따라서 일종의 전설화(傳說化)할 우려가 있다고 이 기록물을 발간한 이유를 밝히고, 20년 전의 사실을 이역 땅에서 기록하는 한계를 통감하면서 나중에 당시 활동하던 동무들의 교열과 수정 비판이 있기를 기원하고 있다.

또한 이 자료집의 앞부분에는 당시 체포되었던 강관순(康寬順)이 지은 해녀의 노래를 싣고, 헌사(獻辭) 외에도 부기로 강창보(姜昌輔)씨 탈출에 대한 비망록을 첨부해서, 2005년 건국훈장 애족장에 함께 추서된 강창보(1902~1945)와 강관순(1909~1942)의 항일활동을 기리고 있다.

본문의 맨 마지막 구절이다.

역사의 발전은 역행치 않는 것이며 인민의 역량은 불패(不敗)이다.”

다들 동의 하시는가?

1931년 제주도해녀투쟁의 사실(1950 제주항일기념관 소장)에 수록된 제주도 지도.
1931년 제주도해녀투쟁의 사실(1950 제주항일기념관 소장)에 수록된 제주도 지도.

 

제주일보  cjnews@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