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은 제주본부-JDC 신생 중소기업 지원 강화 맞손
한은 제주본부-JDC 신생 중소기업 지원 강화 맞손
  • 부남철 기자
  • 승인 2020.01.14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지역 신생 중소기업에 대한 지원이 강화된다.

한국은행 제주본부(본부장 김종욱)와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사장 문대림, 이하 JDC)는 14일 아이디어와 기술력을 갖춘 신생기업 지원을 강화함으로써 도내 기업성장을 촉진하고 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하여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두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도내 유망 중소기업 발굴 및 지원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정보 교류 ▲협약 목적에 부합하는 기타 제반 사업 등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이에 따라 한은 제주본부는 우선 제주혁신성장센터 내 입주기업들을 ‘한국은행 제주본부 중소기업 지원자금’ 지원 대상에 포함시키기로 했다.

한은 제주본부 중소기업 지원자금은 도내 중소기업을 위해 금융기관에 지원하는 자금으로 금융기관이 중소기업에 대출한 금액의 일부를 금융기관에 낮은 금리(0.75%)로 지원하게 된다.

또 제주혁신성장센터 내 입주기업은 JDC가 발급한 추천서를 금융기관에 제출함으로써 대출심사에 필요한 업종 인증서 및 특허증 등 각종 증빙서류를 대체할 수 있게 돼 제출 서류가 대폭 간소화된다.

한편 JDC는 국토교통부 일자리 로드맵에 따라 청년 창업지원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 거점 모델로써 2018년 12월 제주혁신성장센터를 개소했다.

제주혁신성장센터에는 KAIST 친환경 스마트자동차연구센터, 한예종 ICT융합창업허브, 제주 사회적경제 소셜벤처 지원사업 ‘낭그늘’, 청년 취·창업 복합 지원 공간 J-CUBE 등 총 4개 분야 30여 개 기업이 입주해 활발한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부남철 기자  bunch@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