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산간 기상악화…한라산 입산 통제
제주 산간 기상악화…한라산 입산 통제
  • 정용기 기자
  • 승인 2020.01.08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전역 강풍특보…20m 이상 강풍
산간지역 대설특보는 오전 9시 해제돼
(제주일보 자료사진)

제주도 산간지역 기상악화로 한라산 입산이 통제되고 있다.

제주지방기상청은 8일 오전 4시30분부터 9시까지 제주도 산지에 대설주의보를 내렸다.

현재 제주도 전역에는 강풍주의보가 발효 중이며, 산간·해안지역에는 초속 30m에 달하는 강풍이 불고 있다.

기상청은 한라산 진달래밭과 윗세오름 등 높은 산지에 눈이 내려 쌓였고, 산지를 제외한 지역에서는 시간당 5㎜ 이하의 약한 비가 내리고 있다고 밝혔다.

한라산 입산은 이날 오전 전면 통제됐다.

이날 오전 6시10분 기준 지점별 적설량은 한라산 진달래밭 7.6㎝, 윗세오름 3.7㎝ 등이다.

지난 7일부터 이날 오전 6시 현재까지 지점별 강수량은 한라산 삼각봉 134㎜, 진달래밭 96㎜, 서귀포 16.3㎜, 고산 13.4㎜, 성산 12.8㎜, 제주 12.4㎜ 등이다.

이날 오전 6시 기준 지점별 순간최대풍속은 고산 29.6m, 제주 29.3m, 윗세오름 25.3m, 성판악 24.8m, 어리목 23.0m, 외도 20.6m 등이다.

제주기상청은 이날 오전 한라산과 중산간 도로에 결빙이 되는 곳이 있겠으니 안전사고에 유의하라고 당부했다.

한편 지난 7일 이상 고온 현상을 보인 제주지역은 이날부터 평년 기온으로 내려갔다.

제주기상청은 이날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낮 기온이 9∼12도로 평년(9∼11도)과 비슷하겠다고 밝혔다.

정용기 기자  brave@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