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수문장 오승훈, 8일 ‘내조의 여왕’과 감동의 결혼식
제주 수문장 오승훈, 8일 ‘내조의 여왕’과 감동의 결혼식
  • 홍성배 기자
  • 승인 2019.12.05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승훈.
오승훈.

 

제주유나이티드의 수문장 오승훈(31)이 감동의 결혼식을 올린다.

오승훈은 오는 8일 오후 330분 서울 더청담 노블레스홀에서 최지인씨와 백년가약을 맺는다.

오승훈은 지난 7월 제주 이적 당시 첫 아들이 태어난 지 일주일도 되지 않았지만 아내 최지인씨의 내조로 빠르게 팀에 적응할 수 있었다.

뒤늦게 결혼식을 올리게 된 오승훈은 아내에게 늘 미안하다. 그만큼 책임감이 커졌다. 앞으로 사랑하는 아내와 아이를 위해 더 열심히 뛰겠다고 말했다.

홍성배 기자  andhong@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