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공항 공론화, 제주사회 갈등 초래"
"제2공항 공론화, 제주사회 갈등 초래"
  • 정용기 기자
  • 승인 2019.11.13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공항성산읍추진위 성명

제주 제2공항 성산읍추진위원회(이하 추진위)는 13일 성명을 내고 “제주 제2공항 공론화는 도민사회에 갈등과 분열을 일으키는 행위이며 제2공항을 반대하는 노골적 행위이기 때문에 강력하게 반대한다”고 밝혔다.

추진위는 “공론화를 주장하는 제주도의회 김태석 의장의 이중적이고 편협한 행위가 더불어민주당 소속 도의원들의 분란을 자초하고 있다”며 “최근 도의회 운영위원회가 공론조사 특위구성안을 심사보류한 것은 도민 갈등과 분열을 막으려는 소신 있는 행동이었으며 의식 있는 도의원들의 정의로운 결정이었다”고 전했다.

이들은 “집권 여당인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이 공론화를 당론으로 정한다면 제2공항 반대를 노골적으로 당론화한 것이므로 도민들의 강력한 저항이 뒤따를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용기 기자  brave@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