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고용복지플러스센터 감정근로 직원을 위한 미술치료 프로그램 운영
제주고용복지플러스센터 감정근로 직원을 위한 미술치료 프로그램 운영
  • 현대성 기자
  • 승인 2019.11.08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감정근로 직원의 심리치료 및 업무 효율성 향상을 위해 오는 17일부터 다음 달 5일까지 미술치료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제주도는 제주도 비정규직 근로자지원센터(센터장 양경호)가 협업해 이 미술치료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으로, 제주고용복지플러스센터 입주기관 및 도내 비정규직 근로자를 대상으로 참여자를 선정했다.

이 프로그램은 모두 5차례에 걸쳐 난화 그리기, 명화 그리기 등 미술 활동을 통해 자신의 내면을 들여다 보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스트레스 고위험군 참여자의 경우 개인별 심층 면담까지 지원된다.

제주도는 관계자는 "상당 직원들의 스트레스를 줄이고 업무 효율성을 높기이 위해 이 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됐다"며 "앞으로고 근무여건 개선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현대성 기자  cannon@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