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대 아열대유전자은행센터, 바이오산업 실용화 시동
제주대 아열대유전자은행센터, 바이오산업 실용화 시동
  • 김지우 기자
  • 승인 2019.11.06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대학교 아열대·열대생물유전자은행센터는 지난 4일 제주대 친환경농업연구소 앞에서 제주지역 아열대 생물자원 연구 거점 역할을 하고 있는 중점연구소의 현판식을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행사에는 송석언 제주대 총장과 이종대 ㈜큐젠바이오텍대표, 제주대 교수 및 연구소장 등이 참석했다.

아열대·열대생물유전자은행센터는 지난 2016년 ‘아열대 생물 유전자원 개발 및 응용’이라는 연구주제로 중점연구소로 선정됐다.

제주생물자원을 활용한 기능성 연구를 통해 총 66편의 논문을 발표하고 25개의 특허를 출원 또는 등록했으며, 현재 2단계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아열대·열대생물유전자은행센터는 아열대 생물자원을 개발해 응용한 바이오산업의 실용화를 이루는 연구소로 ‘제주 생물권 보전 및 청정 환경 연구의 메카’를 만든다는 비전·목표를 바탕으로 사업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김지우 기자  jibregas@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