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지역 산업활동 전방위 하락세
제주지역 산업활동 전방위 하락세
  • 부남철 기자
  • 승인 2019.10.17 2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지역 산업활동이 모든 부문에서 하락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행 제주본부가 17일 발표한 ‘최근 제주지역 실물경제 동향’ 자료에 따르면 도내 모든 산업활동이 감소세를 보였다.

관광산업의 경우 지난 9월 가을장마 및 태풍 등 기상여건 악화로 감소세를 보였으며 농축수산업의 경우도 농산물 출하액과 수산물 출하량이 동반 감소했다.

제조업의 경우도 음식료품과 비금속 광물을 중심으로 감소세를 보였으며 수출의 경우도 반도제 등 전자ㆍ전기제품의 부진으로 하락세를 보였다.

하지만 소비의 경우 도내 가맹점 기준 지난 7월중 신용카드 사용액은 내국인 관광객의 증가에 힘입어 숙박ㆍ음식업 중심으로 증가했다.

건설부문의 경우는 8월 건설수주액이 300억원으로 1년 전에 견줘 21.1% 하락했다. 건축착공면적도 9월 8만8000㎡으로 1년 전보다 24.3% 감소했다. 다만 9월 건축허가면적은 비주거용 면적 확대에 따라 14만5000㎡를 기록, 작년보다 1.5% 늘며 오랜 만에 증가세로 전환했다.
 

부남철 기자  bunch@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