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21 02:45 (월)
유족 변호인 "고유정 측 과학적 수사결과 호도"
유족 변호인 "고유정 측 과학적 수사결과 호도"
  • 김현종 기자
  • 승인 2019.09.02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 남편 살해사건 피고인 고유정(36)에 대한 2차 공판이 2일 진행된 것과 관련해 피해자 유족 측 변호인인 강문혁 변호사는 고유정은 대검과 국과수의 감정 결과를 전면 부인하고 있다재판을 쉽사리 끝내지 않겠다는 의지가 엿보인다고 주장했다.

강 변호사는 이날 재판 후 제주지법 현관에서 기자들을 만나 대검 증거조사 결과 고유정 차량에서 압수된 무릎담요에서 피해자 혈흔과 DNA, 졸피뎀 성분이 모두 검출됐다는 결과가 오늘 명백히 나왔다그럼에도 고유정은 과학적 수사결과를 호도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강 변호사는 고유정 측이 현 남편 전처의 가족을 증인으로 신청한 것과 관련해 죄를 피하고 감형을 목적으로 재판을 지연시킬 목적이 드러난다면 양형에서 보다 중형이 선고될 것이라며 재판이 길어질수록 여론의 관심이 멀어질 것으로 보는 전략이라고 분석했다.

김현종 기자  tazan@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