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의 상상력 담긴 시·그림 모음
어린이의 상상력 담긴 시·그림 모음
  • 김나영 기자
  • 승인 2019.07.25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퐁낭도서관 꿈다락프로그램 결과물

나를 부른 건 빨리 빨리 끝내서 놀자 놀자라고 말하는 나의 마음이었어.”(동홍초 4학년 고서연 작 누가 나를 불렀지?’)

도내 초등학생들의 진솔한 창작시와 그림들을 한 데 모은 시집이 발간돼 눈길을 끈다.

퐁낭작은도서관(관장 강은미)은 최근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프로그램에 참여한 초등학생들의 창작시와 그림을 모은 시집 할망바당 동시 퐁당’(한그루 출판)을 발간했다.

이번 책에는 어린이들이 주변 사물들과 일상 속에서 시어를 찾아 사인펜과 색연필 등으로 천진난만하게 표현한 시와 그림이 그대로 책장마다 실어 소박하고 천진난만한 느낌을 더한다.

책 제목의할망바당은 어린이들이 제주문화를 이해하는 시를 쓰기 위해 지어졌다.

이번 시집엔 어린이들이 작은 것과 소외된 것, 대상의 마음 등을 관찰하는 시간을 갖고 이를 주제로 표현한 시 98편이 실렸다.

현재 퐁낭작은도서관에서는 2기 과정이 진행될 예정이며, 프로그램이 끝나면 두 번째 동시집을 발간케 된다.

김나영 기자  kny8069@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