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격 무더위 '대서' 맞은 제주 30도 훌쩍
본격 무더위 '대서' 맞은 제주 30도 훌쩍
  • 정용기 기자
  • 승인 2019.07.23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절기 중 더위가 가장 심한 ‘대서(大暑)’를 맞은 23일 제주지역은 낮 최고기온이 30도를 웃돌면서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되는 날씨를 보였다.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기준 낮 최고기온이 30도 이상인 지역은 제주공항(31.9), 오등(31.6), 외도(31.5), 구좌(31.2), 선흘(30.3) 등이다.

제주기상청은 오는 25일까지 제주도 북부지역을 중심으로 ‘푄 현상’에 일사까지 더해지면서 낮 최고기온이 31도까지 오를 것으로 예보됐다.

또 남서풍이 지속적으로 유입되면서 지형적인 영향을 받는 산지와 남부는 24일 오전에 이슬비 형태의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을 것으로 전망됐다.

제주기상청 관계자는 “당분간 푄 현상과 일사에 의해 무더운 날씨를 보이겠으니 건강관리 등에 각별히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정용기 기자  brave@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