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20 15:38 (토)
제주도.도의회 지역 건설업체 지원 적극 모색키로
제주도.도의회 지역 건설업체 지원 적극 모색키로
  • 부남철 기자
  • 승인 2019.07.11 2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특별자치도의회가 최근 극심한 어려운을 겪고 있는 도내 건설업체들을 지원하기 위해 나섰다.

제주도의회 환경도시위원회(위원장 박원철, 더불어민주당ㆍ제주시 한림읍)와 대한건설협회 제주특별자치도회(회장 장태범ㆍ이하 제주도회)는 11일 도의회 회의실에서 건설경기 활성화 방안 등 현안 사항을 논의하기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장태범 회장은 ▲생활형 SOC 및 노후 인프라 투자 확대 ▲제주광역 음식물류 폐기물 처리시설 도에서 직접 발주 ▲적정공사비 확보를 위한 공기연장 및 간접비 보상 ▲토목공사(상・하수도 등) 설계적용 기준 및 설계변경 제도개선 등을 건의했다.

박원철 위원장은 “최근 심각한 건설경기 침체는 도내 민생 경제에도 악영향이 미치고 있어 도 차원의 관급공사 확대, 주택가 상하수도 공사 등 적정공사비 설계반영 계약심사 제도개선 등 대책 마련을 요구한다”라고 밝혔다.

이에 대해 제주도는 서귀포시 색달동에 신축하는 광역 음식물폐기물 처리장을 한국환경공단이 아닌 도가 직접 발주해 지역업체 참여를 보장하는 등의 지원 방안을 마련키로 했다.
 

부남철 기자  bunch@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