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17:35 (금)
제6차 한·싱가포르 기후변화 양자대화 제주서
제6차 한·싱가포르 기후변화 양자대화 제주서
  • 김지우 기자
  • 승인 2019.05.23 1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교부는 24일 제주에서 제6차 한·싱가포르 기후변화 양자대화를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우리 측은 외교부와 환경부 등 담당관 및 전문가가, 싱가포르 측은 환경수자원부와 총리실 소속 대표단이 참석한다.

23일 제주에너지공사를 방문해 싱가포르 측에 우리의 신재생에너지정책 등을 소개했으며, 24일 본격적으로 양자대화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회의에서는 향후 우리나라가 활용하게 될 국제탄소시장 등 지난 제24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에서 당사국 간 합의하지 못한 파리협정 세부 이행규칙에서의 미결 의제 등을 중심으로 양국의 입장 및 대응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한편 한·싱가포르 기후변화 양자대화는 2014년 9월 서울에서 제1차 회의가 개최된 이래 매년 정기적으로 열리고 있다.

김지우 기자  jibregas@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