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4 00:01 (금)
‘노후대비 노후자격증’ 사회복지사 자격증, 한국어교원 자격증 과정 등 보건복지사이버평생교육원 신규 수강생 모
‘노후대비 노후자격증’ 사회복지사 자격증, 한국어교원 자격증 과정 등 보건복지사이버평생교육원 신규 수강생 모
  • 김동준
  • 승인 2019.03.15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40대 노후 대비 스펙 자격증’ 사회복지사, 한국어교원, 보육교사 자격증 과정 신규 모집

우리나라가 급격한 고령화 사회로 진입하면서 노인의 복지에 대한 다양한 정책과 복지 관련 수요가 늘어나게 되면서노후 대비 노후 자격증으로 사회복지사 자격증, 한국어교원 자격증 등이 노후를 준비하는 이들에게 인기다. 현재 높은 실업률과 불안정한 고용시장으로 인해 50~60대 뿐만 아니라 30~40대 직장인들도 노후 대비를 위한 준비를 세우고 있고 은퇴 후 제2의 직업이나 안정된 직장을 찾는 30~40대 직장인, 취업 준비생, 경단녀 등은 노후 대비 유망 자격증 취득이나 유망직종과 관련된 직무역량 강화를 하려는 움직임이 늘고 있다.

이에 보건복지사이버평생교육원(이하 보사평)에서는 30~40대 노후대비를 위해 유망직종 사회복지사, 한국어교사, 보육교사 취업에 관심 있는 취준생 및 시니어 취업 관심자에게 필요한 사회복지사 자격증 취득과정과 한국어교원 자격증 과정 그리고 보육교사 자격증 취득 과정을 개설하고 신규 수강생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보사평에서 2019년 1학기 4차 사회복지사 자격증 과정과 한국어교원 그리고 보육교사 자격증 과정 신규 수강생 모집 중이며 개강은 3월 19일 예정이다.

최근 보육교사 직종 전망과 사회복지사 전망 및 취업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보육교사 취업, 사회복지사 취업, 사회복지사 전망 등에 관심을 가지고 있는 취준생들도 증가하는 추세다. 여러 기관에서 보육교사와 사회복지사 채용을 늘리고 있으며 사회복지시설도 증가하면서 사회복지사 취업 기관이 확대되고 있다. 보육교사와 사회복지사 취업 시 필요한 보육교사 자격증, 사회복지사 자격증을 취득하게 되면 유아 교육기관, 노인 요양원이나 장애인 시설, 아동복지시설, 시, 군, 구의 사회복지 기관 및 민간기 업체, 공기업 등에서 일할 수 있다.

일반적으로 대학에서 사회복지학을 전공하면 여러 사회복지사 취업 기관에서 일할 수 있는 사회복지사 2급 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지만 인터넷 수업을 통해 사회복지사 자격증을 취득하는 것도 가능하다. 보사평의 전체 수업 과정은 고졸 이상의 성인이면 누구나 접수할 수 있으며 대학교처럼 학점을 이수하기 때문에 추후 사회복지학사, 아동학사 등 관련 학위를 취득하는 것이 가능해 평생 교육의 꿈을 실현하도록 돕는다.

보사평의 한국어교원 자격증 과정은 중국, 일본, 동남아, 유럽 등 한류 열풍으로 인해 한국어 교육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며 주목받고 있는 국가공인자격증으로 외국인, 재외동포에게 한국어를 가르칠 수 있는 자격이 부여된다.

그리고 보육교사 자격증 과정은 영유아의 보육, 건강관리 및 보호자의 상담 그리고 보육 시설의 관리 운영 등의 업무를 담당할 수 있는 보육교사 역량을 키울 수 있는 과정으로 보육교사는 보육이 필요한 저 연령층 아동들의 수가 증가하면서 공공보육 시설과 사설 보육 시설의 대한 확충과 전문적인 자질을 갖춘 보육교사의 수가 필요해지면서 전망이 밝은 직종이다.

보사평은 교육부로부터 정식 인가받은 원격훈련 기관으로, 보건복지부 장관상 표창을 수상한 바 있는 인증 기관이다. 본 기관에서 운영 중인 모든 과정은 시간과 공간의 제약 없이 온라인 수강을 통해 취득이 가능해 경력단절 여성, 은퇴 후 제2의 직업을 꿈꾸는 이들, 직종을 변경하는 취업 준비생 자격증, 고졸 취업 자격증 등 다양한 연령층에게 유망자격증으로 주목받고 있다.

한편, 보건복지사이버평생교육원의 사회복지사 자격증 수강료 할인 이벤트 및 전 자격과정(사회복지사, 보육교사, 건강가정사)의 수강문의는 홈페이지 또는 전화상담을 통해 가능하다.

김동준 기자  newsky0702@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