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제주에 '화이트 크리스마스' 없을듯
올해 제주에 '화이트 크리스마스' 없을듯
  • 정용기 기자
  • 승인 2018.12.23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25일 구름 많고 맑음…기온은 낮아 '쌀쌀'

올해 제주지역엔 ‘화이트 크리스마스’는 없을 것으로 전망됐다.

제주지방기상청은 고기압의 영향으로 24∼25일 제주지역은 구름이 많은 맑은 날씨를 보이겠다고 예보했다. 

제주기상청에 따르면 최근 10년간 도내에서 성탄절 당일 눈 관측된 날은 2010년, 2011년 두 해다.

지난해 성탄절에는 비가 내리면서 2011년 이후 6년 동안 화이트 크리스마스는 나타나지 않고 있다.

제주기상청은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고 바람도 강하게 불면서 24일 기온이 평년(최저 4∼6도, 최고 10∼13도)보다 낮아져 추울 것으로 예상했다.

제주도 앞바다와 남쪽 먼 바다에는 풍랑주의보가 24일 오전까지 이어질 것으로 예측됐다.

정용기 기자  brave@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