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4·3평화재단 조사연구실 신설
제주4·3평화재단 조사연구실 신설
  • 현대성 기자
  • 승인 2018.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4·3평화재단(이사장 양조훈·이하 재단)은 10일 재단 연구조직인 '조사연구실'을 신설했다고 10일 밝혔다.

조사연구실 신설은 재단의 오랜 숙원 과제로, 재단은 조사연구실 출범이 4·3 추가진상조사, 4·3 미결과제 및 정책과제 연구, 4·3 학술·연구사업 활성화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재단 첫 조사연구실장은 4·3 논문 1호 박사인 양정심 전 이화여자대학교 한국문화연구원 연구교수가 맡았다. 

재단은 지난달 경력직 연구원을 공개 모집해 양 실장과 연구원 1명을 채용했다.

재단은 조사연구실 신설과 함께 4·3평화기념관 3층에 '4·3 증언실'을 마련해 유족과 생존희생자 등 4·3 관련자가 자유롭게 증언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했다.

현대성 기자  cannon@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