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의 예술, 행위예술가 강성국 퍼포먼스 공연
'몸'의 예술, 행위예술가 강성국 퍼포먼스 공연
  • 이현충 기자
  • 승인 2018.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3일 서귀포문화빳데리충전소

복합문화공간 서귀포문화빳데리충전소는 오는 13일 오후 5시 신체장애를 예술로 승화시키고 있는 행위예술가 강성국의 ‘몸. 詩’를 공연한다.

강성국 행위예술가는 한국 유일의 일급뇌성마비 장애를 가진 예술가로 2003년 퍼포먼스 아트에 매료된 후 지금까지 300여 회가 넘는 퍼포먼스와 워크숍, 연극연출 및 배우, 영화출연, 무용가 등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다. 

이번 공연에선 퍼커션 조영민씨가 게스트로 참가하고, 공연후 아티스트와 대화시간도 마련된다.

공연관계자는 “장애인의 몸짓이 아닌 인간 강성국의 몸짓을 보아달라”며 “공연은 관객의 장애 유무와 관계없이 큰 울림을 줄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날 저렴한 가격의 미술작품을 상설전시 및 판매하는 ‘GIVE & TAKE 전’도 함께 개최돼 연말까지 운영된다. 

공연관람료는 예매 1만원, 현장구매 1만5000원이다. 문의=738-5855

이현충 기자  lhc@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