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일반음식점 유흥접객 행위 집중단속
제주시 일반음식점 유흥접객 행위 집중단속
  • 현대성 기자
  • 승인 2018.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는 다음 달 ‘라이브 주점’ 또는 ‘바’ 형태로 운영하고 있는 일반음식점의 불법 영업행위를 집중 단속한다고 9일 밝혔다.

제주시는 이들 점포의 유흥접객 행위를 집중 단속할 예정이다. 

제주시는 또 청소년을 바텐더로 고용하거나 청소년에게 주류를 제공하는 청소년 유해 행위도 중점 단속할 계획이다.

유통기한 경과제품을 사용·보관하는 등 식품위생법 위반 행위 등도 집중 단속 대상이다.

올해에는 제주시내 5개 일반음식점이 유흥접객 행위로, 20개 일반음식점이 청소년 주류 제공 행위로 적발돼 영업정지 등의 행정처분을 받았다. 

현대성 기자  cannon@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