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4차 산업혁명 펀드 조합 출범…150억 규모
제주 4차 산업혁명 펀드 조합 출범…150억 규모
  • 홍수영 기자
  • 승인 2018.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지역 미래 유망산업 발굴 및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해 150억원 규모의 4차 산업혁명 펀드 조합이 출범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4차 산업혁명 펀드를 조성하기 위해 제주도 산하 기관 및 민간자본을 대상으로 출자 요청을 해온 결과 총 150억원 규모의 펀드가 조성돼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고 21일 밝혔다.

이번에 조성된 4차 산업혁명 펀드는 인라이트사호 NJI 펀드조합으로, 지난 6일 조합 결성총회를 열고 전문 벤처캐피탈 투자사인 인라이트벤처스를 펀드 운영사로 선정했다.

해당 펀드는 중소벤처기업부 산하 한국벤처투자가 관리하는 한국모태펀드100억원을 출자했으며 제주테크노파크 등 지역재원 50억원 등으로 구성됐다.

인라이트사호 NJI 펀드는 앞으로 디지털융합 산업분야의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육성해 청년 일자리 창출 등을 도모할 예정이다.

제주도는 추가로 300억원 규모의 4차 산업혁명 펀드 조성을 목표로 재원 조달에 나서 전략산업인 신재생에너지, 바이오산업분야 등의 유망업체에 투자할 계획이다.

홍수영 기자  gwin1@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