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야기' 서해 향해 북상…진로 '촉각'
태풍 '야기' 서해 향해 북상…진로 '촉각'
  • 현대성 기자
  • 승인 2018.0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4호 태풍 ‘야기(YAGI)’가 한반도 서해상으로 북상할 것으로 전망되면서 진로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야기는 9일 오전 9시 현재 일본 오키나와 남동쪽 약 860㎞ 부근 해상에서 중심기압 994헥토파스칼(hPa), 순산 최대풍속 초속 18m의 약한 소형급 태풍으로 북서진하고 있다.

기상청은 태풍 야기가 오는 13일 오전 9시 서귀포 서쪽 약 360㎞ 부근 해상까지 진출하고, 14일에는 백령도 서남서쪽 약 300㎞ 부근 해상까지 진출하는 등 한반도 서해상으로 북상한 뒤 소멸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기상청 관계자는 “태풍의 진로가 매우 유동적이기 때문에 경로를 지켜볼 필요가 있다”며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태풍 ‘야기’는 일본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염소자리를 의미한다. 

현대성 기자  cannon@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