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석 의장 “행정시장 추천, 제도장치 먼저”
김태석 의장 “행정시장 추천, 제도장치 먼저”
  • 홍수영 기자
  • 승인 2018.0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의회 11일 제3562회 임시회 개회
원희룡 지사 “비공식 추천도 받겠다…상설정책협의회 운영하자”
김태석 의장
김태석 의장

김태석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의장이 11일 행정시장 추천과 관련해 제도적 장치가 마련될 때까지는 수용하지 못하겠다며 공식 입장을 밝혔다.

이에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의회의 비공식적인 추천 의견도 수렴하면서 도민통합, 도민소통, 공직혁신에 맞는 인사를 하겠다며 협치 연정을 위한 가칭 상설정책협의회운영을 제안했다.

김태석 의장은 이날 개회한 제362회 임시회 개회식에서 개회사를 통해 행정시장 추천을 위한 선례도 없고 제도가 미비할뿐더러 특정인을 공식적으로 추천하기 어렵다다만 선거공신 임용과 회전문 인사는 지양해달라고 당부했다.

김 의장은 권한과 책임에 대한 구체적 기준을 마련하는 협치의 제도화를 거듭 요구한다민선 7기 도정 조직개편안은 협치의 제도화에 바로미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의회와 보다 적극적으로 소통하면서 관련 조례 제정을 통해 의회차원의 인사·조직권 운용 등 협치의 진정성과 실천방안을 논의해 달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 원희룡 지사는 업무보고 인사말을 통해 협치와 연정은 시대적 요구이자 흐름이라며 제주도와 의회가 기초적인 수준부터 시도할 필요가 있다고 피력했다.

이어 의회와 도정의 융합형 집행부 구성도 가능하다도와 의회 간 가칭 상설정책협의회운영을 제안한다고 밝혔다.

 

홍수영 기자  gwin1@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