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대 볼링 금빛 스트라이크
제주대 볼링 금빛 스트라이크
  • 홍성배 기자
  • 승인 2018.0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33회 대통령기대회서 오병준 앞세워 금 2 획득
왼쪽부터 오병준, 오종석, 이승우.
왼쪽부터 오병준, 오종석, 이승우.

 

제주대 볼링선수단이 전국무대에서 금빛 스트라이크를 잇따라 명중시켰다.

제주대 선수단은 지난 9일 광주광역시 더원볼링경기장에서 폐막한 제33회 대통령기전국볼링대회에서 개인전과 3인조전에서 금메달을 획득했다.

오병준(제주대 1)은 이 대회 남자대학부 개인전에서 평균 235.8(합계 1415)으로 경북 위덕대 김환희에 15점 앞서며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특히 제주대는 오병준과 오종석(제주대 3), 이승우(제주대 4)가 호흡을 맞춘 3인조전에서도 평균 216.8(합계 3903)을 기록, 전남 과학대를 15점차로 제치고 금메달을 차지했다.

홍성배 기자  andhong@jejuilbo.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